1월 신설법인 ↑↑

처음 1만개 넘어…작년보다 25% 늘어

이코노믹포스트 | 기사입력 2018/03/06 [13:31]

1월 신설법인 ↑↑

처음 1만개 넘어…작년보다 25% 늘어

이코노믹포스트 | 입력 : 2018/03/06 [13:31]

 

▲  


[이코노믹포스트=한지연기자]
올해 1월 신설된 법인이 지난해 같은 달보다 25%가량 늘어 월 단위로는 처음으로 1만개를 넘어섰다.

 6일 중소벤처기업부가 발표한 신설법인 동향에 따르면 지난 1월 신설법인은 1만41개로 전년 동월 대비 24.5%(1977개) 증가했다. 전월인 지난해 12월에 비해서도 16.5%(1419개) 증가했다.

 업종별로는 전반적으로 법인 설립이 늘어나면서 ▲제조업 264개(16.6%↑) ▲서비스업 1185개(23.5%↑) ▲건설업 184개(18.3%↑) 등 주요 업종에서 증가세를 보였다.

 신설법인 비중은 ▲도매 및 소매업 2206개(22.0%) ▲제조업 1853개(18.5%) ▲건설업 1187개(11.8%) ▲부동산업 926개(9.2%) 등의 순으로 많았다. 증가율은 ▲전기·가스·공기조절공급업(130.1%) ▲도·소매업(34.3%) ▲정보통신업(33.5%) 등이 전년 동월에 비해 높았다.

 대표자의 연령별로는 40대(3546개), 50대(2731개) 순으로 많았고 전년 동월 대비 증가폭은 50대(628개↑), 40대(540개↑) 등의 순으로 컸다. 성별로는 여성 법인이 전년에 비해 23.4% 증가했지만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0.2%포인트 감소한 24.7%였고 남성 법인은 75.3%를 차지했다.

 지역별로는 전 지역에서 법인 설립이 증가한 가운데 강원(46.9%↑), 광주(42.6%↑), 전남(44.5%↑) 등에서 전년 동월에 비해 크게 늘었다. 서울, 경기, 인천, 수원 등 수도권 신설법인 비중은 59.2%로 전년 동월 대비 0.6%포인트 감소했다.

 

중기부 관계자는 "1월 신설법인 증가는 수출 호조세 지속, 법인등록일수 이틀 증가 등의 요인이 종합적으로 작용한 영향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EP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신설법인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