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중국 산둥성에 '두산희망소학교' 준공

이코노믹포스트 | 기사입력 2018/04/27 [16:54]

두산인프라코어, 중국 산둥성에 '두산희망소학교' 준공

이코노믹포스트 | 입력 : 2018/04/27 [16:54]

 

▲ [Photo By=두산인프라코어]


[이코노믹포스트=한지연기자] 
두산인프라코어는 중국 산둥성 허쩌(菏泽)시에 '두산희망소학교'를 준공했다고 27일 밝혔다.
 
 두산희망소학교는 중국 내 빈곤지역 청소년의 학업 지원과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두산인프라코어가 17년 동안 지속해 온 사회공헌 사업이다.

 이번에 준공한 두산희망소학교에서는 260여 명의 중국 청소년들이 교육을 받게 된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준공에 맞춰 도서와 체육용품 등을 전달했으며, 산둥성 지역의 두산건설기계 영업을 맡고 있는 대리상을 명예교장으로 임명해 지속적인 후원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두산인프라코어 중국법인은 중국청소년발전기금회가 진행하는 공익 프로젝트 '희망공정' 사업의 일환으로 2001년부터 중국 전역에 희망소학교를 설립해 왔다. 이번에 준공한 34번째 소학교를 비롯해 모두 37개의 희망소학교 설립을 추진중이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한국뿐 아니라 중국 현지에서도 기업 가치를 지역에 환원하고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며 "지역 사회와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EP

 

[이 기사는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2.132.754명에게 확산되었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