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이코노미 > 경제일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넷마블, 기대작 '아이언쓰론' 16일 글로벌 251개국 정식 출시
기사입력  2018/05/11 [13:56] 트위터 노출 0 페이스북 확산 460,876   이코노믹포스트

 

▲ [Image By=넷마블]


[이코노믹포스트=곽현영기자]
넷마블이 자사의 새로운 전략 MMO 게임 '아이언쓰론'<iron 포플랫(4plat)="" 개발사="" throne,="">을 오는 16일 전 세계 251개국에 정식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아이언쓰론은 건설과 생산, 전투 등 전략 게임 고유의 플레이에 영웅 육성과 같은 RPG 요소를 가미한 차세대 전략 MMO(Massively Multiplayer Online : 대규모 다중접속) 게임이다. 지난달 19일 미디어 쇼케이스를 통해 공개돼 전투에 특화된 다양한 전장 콘텐츠, 독특한 영웅 시스템, 360도 풀 3D 그래픽 등 차별화 된 요소들로 큰 관심을 모았다.

 아이언쓰론의 가장 큰 장점은 글로벌 규모의 온라인 플레이에 있다. 개발 단계에서부터 글로벌 시장 출시를 염두에 두고 개발돼 전 세계 이용자들과 협력, 경쟁이 가능하다. 특히 연맹을 기반으로 자유도 높은 전략을 구사할 수 있어, 하나의 왕성을 놓고 펼치는 전 세계 이용자들의 치열한 두뇌 싸움이 가장 큰 흥미 요소가 될 전망이다.

 다양한 전투 모드도 눈길을 끈다. 아이언쓰론에는 차원전, 배틀로얄, 팀데스매치와 같이 이벤트 매치 형태로 치러지는 다양한 전투 모드가 포함돼 있다. 이용자는 각 모드에서 주어지는 병력만을 활용해 승부를 가리게 되며, 자신이 보유한 부대나 자원 손실 없이 전투 본연의 재미를 만끽할 수 있다.

 이승원 넷마블 웨스턴사업담당 부사장은 "아이언쓰론을 통해 전략 게임의 진입 장벽을 낮추고 다양한 이용자가 즐길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초점을 맞췄다"며 "손실 없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전투 모드, RPG 요소의 결합 등 기존 전략 게임에서 볼 수 없었던 신선한 재미를 통해 전 세계 전략 게임의 판을 바꿀 것"이라고 강조했다. 

 

넷마블은 아이언쓰론의 정식 출시에 앞서 사전 등록을 진행하고 있다. 사전 등록을 원하는 이용자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사전 등록 시 게임 재화 '1000골드', '차원의 정복자 투구', '차원의 정복자 대검' 등 특전을 제공한다.

ⓒ 이코노믹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