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中 무역전쟁 올해 韓 성장률 ↓↓

이코노믹포스트 | 기사입력 2018/07/06 [15:31] | 트위터 노출 2,000,463 | 페이스북 확산 147,201

美·中 무역전쟁 올해 韓 성장률 ↓↓

이코노믹포스트 | 입력 : 2018/07/06 [15:31]

 

▲  © 이코노믹포스트


[이코노믹포스트=정시현기자]
미국과 중국의 무역 전쟁이 전면전으로 확대되면 올해 한국의 경제성장률이 2.5%로 떨어질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6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타이무르 바이그 싱가포르 DBS은행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미중 무역 전쟁으로 한국과 대만,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중국에 대한 수출 의존도가 높은 국가들이 가장 큰 타격을 입을 것으로 전망했다.

 바이그 이코노미스트는 미중 양국이 모든 교역 제품에 15~25%의 관세를 부과하는 '전면적인 무역 전쟁'이 일어날 경우 우리나라의 경제성장률이 2017년의 2.9%보다 0.4%포인트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또 싱가포르는 0.8%포인트, 대만과 말레이시아는 각각 0.6%포인트씩 성장률이 하락할 것으로 내다봤다. 무역 전쟁의 중심에 있는 중국과 미국의 경우 성장률이 0.25%포인트씩 떨어질 것으로 예측됐다.

 바이그 이코노미스트는 "무역 개방도나 공급사슬 노출 정도를 감안할 때 최악의 시나리오에서는 한국, 대만, 말레이시아, 싱가포르가 절대 안심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한국과 동남아시아 국가들이 미중 무역 갈등에 취약한 것은 중국에 수출하는 중간재 비중이 높기 때문이다. 이들 국가는 중국의 교역이 줄어들 경우 연쇄적으로 타격을 입을 수 밖에 없다.

 

개러스 레더 캐피털 이코노믹스 아시아 지역 선임 이코노미스트는 "많은 아시아 국가들이 중간재를 중국에 수출하고, 중국은 완성품을 조립해 미국에 수출한다"며 "대표적인 중간제품으로는 반도체칩과 스크린이 있다"고 설명했다. EP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