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KT와 동산담보 사후관리 플랫폼 구축

최신 사물인터넷 기술 NB-IoT(Narrow Band IoT) 이용

이코노믹포스트 | 기사입력 2018/10/02 [10:09]

KB국민은행, KT와 동산담보 사후관리 플랫폼 구축

최신 사물인터넷 기술 NB-IoT(Narrow Band IoT) 이용

이코노믹포스트 | 입력 : 2018/10/02 [10:09]

 

▲   


[이코노믹포스트=정시현기자]
KB국민은행과 KT는 동산에 대한 담보물을 자동으로 관제하는 플랫폼 'KB 핌(PIM)'을 올해 안에 함께 구축하기로 했다고 2일 밝혔다.

해당 시스템을 이용하면 동산담보물의 관리 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 할 수 있다. 이상상황이 발생할 경우 KT텔레캅이 긴급출동한다.최신 사물인터넷 기술 NB-IoT(Narrow Band IoT)을 이용했다.

이를 통해 기계나 차량 등 동산을 담보로 대출을 받은 중소기업의 동산 사후 관리 부담이 줄어들 전망이다. 은행은 동산담보물의 도난이나 훼손 등을 방지할 수 있어 담보안정성을 강화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최신 NB-IoT기반 동산담보 자동관제 플랫폼 'KB PIM'을 바탕으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한 동산금융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EP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