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에 대우조선해양 매각 확정

김경수 기자 | 기사입력 2019/02/12 [20:00]

현대중공업에 대우조선해양 매각 확정

김경수 기자 | 입력 : 2019/02/12 [20:00]
대우조선해양이 현대중공업에 매각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 / 현대중공업     


[
이코노믹포스트=김경수 기자] 대우조선해양이 현대중공업에 매각될 것으로 보인다.

 

12일 대우조선해양 최대 주주 KDB산업은행은 인수후보자로 현대중공업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산업은행에 따르면 삼성중공업에도 대우조선해양 인수 의향을 물었지만 11일까지 응하지 않았다. 이에 산업은행은 현대중공업이 대우조선해양 인수후보자로 확정 지었다.

 

인수 방식은 현대중공업이 조선합작법인(중간지주)과 현대중공업(사업법인)으로 분할 한다. 산업은행은 대우조선해양 주식을 조선합작법인에 현물출자해 조선합작법인의 신주를 취득하는 형태다.

 

조선통합법인 산하에는 현대중공업과 대우조선, 그리고 현대중공업 자회사인 현대삼호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이 편입되고, 조선통합법인에 현대중공업은 1대 주주, 산업은행은 2대 주주가 된다. EP

 

kks@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