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T맵택시' 가입자 300만 돌파

택시기사 가입률 87%

이주경 기자 | 기사입력 2019/10/29 [09:39]

SK텔레콤, 'T맵택시' 가입자 300만 돌파

택시기사 가입률 87%

이주경 기자 | 입력 : 2019/10/29 [09:39]

사진 / SK텔레콤


[
이코노믹포스트=이주경 기자] SK텔레콤은 택시 호출 서비스인 '티맵택시(T map Taxi)' 가입자가 300만을 돌파했다고 29일 밝혔다.

 

티맵택시 가입자는 지난해 11월 서비스 리뉴얼 후 그해 12월 100만명, 올해 3월 200만명을 넘어 300만명을 달성했다.
 
티맵택시 가입 기사의 수도 20만명을 넘었다. 이는 택시호출 앱을 사용하는 전국 택시기사(23만명)의 87% 수준이다.
                                                             
SK텔레콤은 가입 승객·기사의 증가에 대해 승객을 위한 실시간 고객 위치 확인 서비스, 기사를 위한 호출 콜의 전·후방 위치확인서비스 등 편의성과 안전성을 높인 것이 주요했다고 평가했다.

 

특히 지난해 6월부터 택시 호출 시 최단거리가 아닌 T맵 데이터 기반의 최단 도착시간을 배차 기준으로 적용해 택시가 빠르게 호출 위치에 도착할 수 있도록 했다. 지난 9월부터는 T맵 기반으로 ▲최적길 ▲최소시간 ▲무료도로 같은 옵션을 선택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해 고객들이 희망경로를 직접 선택할 수도 있다.

 

이 밖에 청각 장애인 택시기사가 운행하는 사회적 기업 코액터스의 '고요한 택시'를 지원하고, 대학수학능력시험 당일 수험생 무료 수송 등 이벤트도 공감을 얻었다고 평가했다. 

 

여지영 TTS유닛장은 "300만 가입자 달성은 경쟁을 통해 택시 호출 서비스 시장이 활성화되는 또 하나의 출발선이 될 것"이라며 "SK텔레콤이 보유 중인 교통 관련 데이터와 AI 엔진, 5G 기술 등을 기반으로 고객을 위한 최고의 택시 호출 서비스로 진화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SW

 

ljk@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이주경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