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회장, 올해 주식 가치 증가 1위…4조원 이상 증가

총 17조6213억…홍라희, 서경배, 이재용 뒤이어

오아름 기자 | 기사입력 2019/12/31 [09:21]

이건희 회장, 올해 주식 가치 증가 1위…4조원 이상 증가

총 17조6213억…홍라희, 서경배, 이재용 뒤이어

오아름 기자 | 입력 : 2019/12/31 [09:21]

▲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지분 가치가 올해 4조원 이상 증가했다. 사진 / 삼성

 

[이코노믹포스트=오아름 기자]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지분 가치가 올해 4조원 이상 늘어났다. 

 

또한 이 회장의 부인 홍라희 전 리움 관장과 아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도 지분가치가 증가해 각각 2위와 4위에 이름을 올렸다.

 

31일 기업평가사이트 CEO스코어에 따르면 국내 상장사 주식을 보유한 개인 2만2327명의 30일 기준 지분가치를 조사한 결과 주식부호 1위는 이건희 회장(17조6213억원)으로 나타났다.

 

이어 이재용 부회장(7조3518억원),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회장(5조502억원),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3조9644억원), 최태원 SK 회장(3조4022억원), 홍라희 씨(3조218억원),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2조7221억원), 정의선 현대차 수석부회장(2조3224억원), 김범수 카카오 의장(1조9210억원), 방준혁 넷마블 의장(1조9154억원) 등 순이었다.

 

이 회장이 딸인 이부진 호텔신라 대표와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도 각각 1조7217억원으로 공동 12위에 올랐다.

 

이 회장이 보유한 주식은 삼성생명(20.76%), 삼성전자(4.18%), 삼성물산(2.86%), 삼성SDS(0.01%) 등이다. 지분가치는 삼성전자 13조9376억원, 삼성생명 3조932억원, 삼성물산 5887억원, 삼성SDS 19억원 등이다.

 

이 회장의 지분가치 증가는 대부분 삼성전자 몫으로 올해 초 9조6789억원에서 13조9376억원으로 44.0%(4조2587억원) 늘어났다. EP

 

oar@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