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희건설 이봉관 회장, 올 사업 수주 목표 4조원 달성으로 서민주택 확대 앞장서야

2020년 시무식 행사에서 변화와 혁신 강조

최민경 기자 | 기사입력 2020/01/03 [15:27]

서희건설 이봉관 회장, 올 사업 수주 목표 4조원 달성으로 서민주택 확대 앞장서야

2020년 시무식 행사에서 변화와 혁신 강조

최민경 기자 | 입력 : 2020/01/03 [15:27]

서희건설 이봉관 회장이 지난 2일 서울 강남구 삼정호텔 아도니스홀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서희건설 및 유성티엔에스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인사말을 하고있다. 사진 / 서희건설


[
이코노믹포스트=최민경 기자] 2020년 경자년 새해를 맞아 지역주택조합 1위의 서희건설 이봉관 회장이 지난 2일 서울 강남구 삼정호텔 아도니스 홀에서 서희건설과, 유성티엔에스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시무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서 이봉관 회장은 “국내외 어려운 경제 상황 속에서 그동안 업무에 최선을 다한 임직원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올해는 반드시 사업 수주 목표 4조원을 달성해 지역주택조합의 선두기업으로서 서민주택 확대에 앞장서자’고 말했다.

 

더불어, 이회장은 “서희그룹의 성장뿐만 아니라 안전 역시 중요하다며 올해는 각 현장에서 한 건의 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임직원 모두가 책임의식을 가지고 함께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시무식에는 서희건설의 전속광고모델인 한고은씨가 참석해 임직원들에게 새해인사를 전했으며, 성악가 류정필 교수와 팝페라 가수 한가영 교수 등이 참석해 다채로운 공연을 펼쳤다.

 

한편, 서희건설은 기존 지역주택조합 사업 외에 재건축, 기업형임대주택,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 등에 시선을 돌려 사업 다각화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 해 8월에는 내외경제TV(NBN)를 인수해 이번 달 개국을 목표로 막바지 준비 중에 있다.

 

경제 중심의 미디어로 새롭게 태어나는 내외경제TV는 시청자들에게 국내외 최신 금융 소식을 발 빠르게 전달하는 등 향후 스마트한 경제생활을 위한 길잡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EP

 

cmk@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최민경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