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금융, 코로나19 극복 지역경제 살리기에 총력

지연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2/17 [16:58]

BNK금융, 코로나19 극복 지역경제 살리기에 총력

지연희 기자 | 입력 : 2020/02/17 [16:58]

사진=BNK금융

 

[이코노믹포스트=지연희 기자] BNK금융은 17일 오전 김지완 회장을 비롯한 그룹의 계열사 임직원 60여명과 함께 부산 중구의 자갈치시장에서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캠페인을 펼쳤다고 밝혔다.

 

BNK금융은 이날 행사에서 부산어패류처리조합을 방문해 방역마스크 1000매를 전달하고 상인들의 건강관리를 당부하는 한편, 시장으로 나가 상인들과 대화를 나누며 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특히 김지완 회장과 부산은행 빈대인 은행장, BNK캐피탈 이두호 대표이사, BNK저축은행 성명환 대표이사 등 그룹 경영진들은 자갈치시장과 신동아상가, 남포동 건어물 도매시장 등지의 200여 개 점포에서 물품을 구입하고 인근 회센터에서 오찬간담회를 진행하는 등 전통시장 활성화에 힘을 보탰다.

 

이날 현장에서 구입한 건어물 등 전통시장 물품은 지역 취약계층에 전달할 예정이다.

 

부산은행도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2억원 상당의 전통시장이용지원금을 마련하고 지역경제 살리기에 나섰다.

 

부산은행은 전통시장이용지원금을 부산지역 전 영업점을 배정하고 각 지역본부장과 지점장들이 지역 전통시장에서 물품을 직접 구매해 대고객 사은품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김지완 BNK금융 회장은 “전례없는 위기로 지역 소상공인들의 어깨가 한껏 움츠러든 것 같아 매우 안타깝다”며 “전통시장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모든 방안을 강구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BNK금융은 부산은행을 통해 고객 대상 방역마크스 10만개 배부, 지역 화훼시장 지원을 위한 장미꽃 나눔 이벤트, 코로나19 피해기업 대상 1500억 규모 금융지원과 금리감면 및 만기상환 유예 지원 등을 실시하며 코로나19 피해 예방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EP

 

jyh@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지연희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