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콜마 '마스크에 묻지 않는 화장품' 개발 "소비자 니즈 반영"

지연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3/25 [12:56]

한국콜마 '마스크에 묻지 않는 화장품' 개발 "소비자 니즈 반영"

지연희 기자 | 입력 : 2020/03/25 [12:56]

▲ '마스크를 착용해도 묻지 않는' 화장품으로 메이크업한 한국콜마 직원들. 사진=한국콜마


[이코노믹포스트=지연희 기자] 한국콜마가 '마스크를 착용해도 묻지 않는'화장품을 개발했다.
 
한국콜마는 최근, 마스크 착용으로 발생하는 여성들의 메이크업 고민을 해결해 줄 메이크업 4종을 선보였다. 
 
한국콜마가 새롭게 선보이는 쿠션, 톤업선크림, 팩트, 파우더 코팅 립 등 메이크업 4종은 마스크 착용시 화장품이 마스크에 묻어나는 현상과 메이크업이 무너져 내리는 것을 방지하는 것에 중점을 두고 개발됐다. 한국콜마 측은 "외부 마찰로부터의 영향을 최소화하고 지속력을 향상시키는 기술을 이 제품들에 적용했다"고 밝혔다.
 
먼저 유∙수분을 잘 튕겨내는 성질이 강한 코팅파우더를 사용해 메이크업이 무너져 내리는 현상을 해결했다. 코팅파우더는 마스크 착용 시 발생하는 유∙수분이 화장 안으로 침투하는 것을 막아 마스크에 화장품이 묻거나 메이크업이 무너지는 현상을 방지하는 역할을 한다.
 
여기에 고정력이 강한 필름형성제를 적용해 외부 자극으로부터 메이크업이 무너지는 현상을 한번 더 확실히 막아냈다. 필름형성제는 화장품이 피부에 잘 밀착될 수 있도록 피부 위에 얇은 막을 형성시켜 오랜 시간 동안 외부 자극이나 마찰로부터 메이크업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며 피부 위 얇은 막을 통해 화장품을 들뜨지 않고 피부에 잘 밀착시켜 맑은 메이크업까지 가능하게 한다. 
 
이 때문에 마스크를 착용하더라도 번짐 현상이나 마스크에 화장품이 묻어나는 일 없이 오랜 시간 동안 흐트러짐 없는 메이크업을 지속할 수 있다. 
 
한국콜마 관계자는 “코로나19, 미세먼지 등으로 인해 장시간 마스크 착용으로 메이크업 시 불편한 점이 많이 발생하고 있다는 소비자 니즈를 확인하고 이를 해결할 제품을 개발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시기에 맞는 제품 개발로 업계 트렌드를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EP
 
jyh@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지연희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