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오투리조트 골프장, '여름 골프 천국'으로 골퍼들 인기 모아

박지윤 기자 | 기사입력 2020/06/05 [14:46]

부영그룹 오투리조트 골프장, '여름 골프 천국'으로 골퍼들 인기 모아

박지윤 기자 | 입력 : 2020/06/05 [14:46]

부영그룹 오투리조트 골프장. 사진=부영그룹


[
이코노믹포스트=박지윤 기자] 부영그룹 오투리조트 골프장이 최근 '인기 피서 골프장'으로 떠오르고 있다.
 
오투리조트 측은 5일 "주말 기준으로 6월 골프 예약이 모두 마감됐고 7월 예약도 마감을 앞두고 있는 등 골퍼들의 발길이 분주히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오투리조트 골프장은 강원도 태백 함백산 고원 1100m에 위치해 도심의 더위를 피해 시원하게 라운딩을 즐길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골프 마니아들은 "상쾌한 바람에 탁 트인 전망까지 갖춰 호쾌한 샷을 날릴 수 있는 여름 골프천국"이라고 이 곳을 소개하고 있다.
  
오투리조트는 여름골프를 위해 찾는 고객들이 더 저렴한 가격에 골프와 숙박을 즐길 수 있는 골프패키지를 판매 중이다. 
 
6월 기준으로 4인이 18홀 골프와 객실 1박, 조식까지 즐길 수 있는 골프패키지가 46만원~54만원이라는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 중이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o2resort.com)를 참조하면 된다. EP
 
pjy@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박지윤 취재부 기자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