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인천테크노파크와 유니콘 기업 육성 나서

최민경 기자 | 기사입력 2020/06/23 [18:01]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인천테크노파크와 유니콘 기업 육성 나서

최민경 기자 | 입력 : 2020/06/23 [18:01]

인천스타트업인천스타트업파크 조성 구역. 사진=인천경제자유구역청


[
이코노믹포스트=최민경 기자]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인천테크노파크와 함께 유니콘 기업 육성에 나섰다.
 
인천경제청은 23일 "인천테크노파크와 ‘부스트 스타트업 저니(Boost StartUp Journey)’ 프로그램에 참여할 인천 스타트업 파크 입주기업을 오는 7월 3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부스트 스타트업 저니’는 4차 산업혁명 기술에 기반을 둔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해 인천 특화 산업과 연계, 실증에서부터 투자, 글로벌 진출까지 지원해주는 육성 프로그램으로, 선발된 스타트업 기업들은 육성 전문기관의 매출 확대 및 투자유치 역량 강화, 멘토링, 네트워킹 등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지원받게 된다. 
 
세부적으로는 직접투자 18개사 총 2억8천만원, 국내외 특허 출원지원 12건, 해외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 선정 지원 6개사, 후속투자 연계 지원 12개사, 데모데이(스타트업이 개발한 데모 제품, 사업 모델 등을 투자자에게 공개하는 행사) 참가지원 6회 등의 스케일업(Scale–Up: 고성장) 프로그램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인천경제청과 인천테크노파크는 이들 스타트업들을 지원할 스타트업 전문육성 기관으로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을 비롯해 스마트시티, 언택트(비대면), 바이오융합 등 4차 산업혁명 핵심 분야에 특화된 6곳을 최근 선정했다.
 
신청 자격은 최초 공고일 기준(‘20.6.17.)으로 업력 7년이 지나지 않은 「중소기업창업 지원법」 제2조 제1호 및 제2호에 따른 창업기업이다. 
 
자세한 사항은 인천 스타트업파크 홈페이지(http://startuppark.kr)를 참고하면 되며,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인천 스타트업파크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인천경제청은 ‘부스트 스타트업 저니’ 프로그램과 관련한 스타트업 제품개발 지원, 대학 연계 스케일업 등 인천 스타트업 파크 내 다양한 육성 프로그램 추진도 준비하고 있다. 
 
한편, 개방형 혁신창업 거점 구축을 위해 송도 투모로우시티에 조성되는 인천 스타트업 파크는 민·관 협업을 통해 창업자·투자자·대학 및 연구기관 등 혁신주체가 열린 공간에서 네트워킹(개방성+집적화+지속가능)하는 창업 집적공간으로, 오픈 데스크 120석과 59개실 등 전체 179개의 스타트업 기업을 육성할 수 있다. EP
 
cmk@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최민경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