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공사, 세이브더칠드런과 구호물품 나눈다

정시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9/23 [09:43]

전기안전공사, 세이브더칠드런과 구호물품 나눈다

정시현 기자 | 입력 : 2020/09/23 [09:43]

사진=한국전기안전공사

 

[이코노믹포스트=정시현 기자] 한국전기안전공사가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에 구호물품을 나누는 등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추석에 사회공헌활동을 펼친다.

 

공사는 지난 22일 전북혁신도시 공사 본사에서 비영리 구호단체 세이브더칠드런서부지부와 취약계층을 위한 식품꾸러미 전달행사를 가졌다고 23일 밝혔다.

 

공사는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전북지역 취약계층 어린이 가정에 먹거리 등 구호물품을 나누고자, 지역 아동복지기관 등의 추천으로 24일부터 도내 약 150개 가정에 이 같은 구호물품을 전달할 예정이다.

 

조성완 전기안전공사 사장은 올해 추석은 코로나 장기화로 어려운 이웃들의 절망감이 더 클 것이라며 이 작은 꾸러미 안에 공동체의 따뜻한 정과 응원의 마음이 함께 담겨 전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공사가 준비한 이번 명절 식품꾸러미에는 재래김과 누룽지, 검은콩볶음 등 도내에서 생산한 제품 10여 가지로 구성해 소비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소상공인도 돕는 취지를 담았다EP

 

jsh@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정시현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