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폐공사, '형광다중화기술' 등 보안기술 중소기업에 공개

이석균 기자 | 기사입력 2020/10/14 [15:42]

한국조폐공사, '형광다중화기술' 등 보안기술 중소기업에 공개

이석균 기자 | 입력 : 2020/10/14 [15:42]
 

사진=한국조폐공사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 www.komsco.com)가 14일 대한상의 회의실에서 '2020년 보안기술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설명회에서는 눈에 보이지 않는 보안인쇄 기법을 증강현실(AR)로 확인해 진품임을 알 수 있는 '형광다중화기술' 등 9가지 첨단 위변조방지 보안기술을 중소기업에 공개했다.
 
'형광다중화기술'은 문서나 라벨 등에 숨겨져있는 문자나 이미지를 스마트폰 앱을 통해 증강현실 방식으로 '짝퉁' 여부를 확인할 수 있게 해준다.
 
조폐공사는 화폐 제조과정에서 개발한 다양한 위변조방지 보안기술을 매년 발표하고 있다. '가짜'를 막을 수 있는 기술 공개를 통해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국민 생활환경을 조성하고, 기술을 필요로 하는 중소기업과 더불어 성장하자는 취지에서다.
 
'짝퉁' 피해를 방지할 수 있는 브랜드 보호 부문에선  '형광다중화기술'외에 △특수보안물질을 활용, 라벨이나 플라스틱 용기 등을 만들어 의류나 신발, 화장품 등의 진품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기술 △공연티켓 등에 눈으로 볼 수 없는 코드를 인쇄, 스마트폰으로 확인해 정품임을 인증하는 기술 등이 소개됐다.
 
인증 분야의 경우 △운전면허증, 여권, 출입신분증 등으로 활용할 수 있는 모바일 신분증 △모바일 투표 시스템 △전기차, 드론, 전기와 수도 사용량 원격검침(스마트 미터링), 사물인터넷(IoT) 등에서 주고받는 정보를 보호할 수 있는 보안모듈 등이 전시됐다.
 
조용만 조폐공사 사장은  "올해 설명회에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도 공공의 신뢰를 지키는 기술들이 대거 포함된 것이 특징"이라며 "국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세상을 만드는 데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