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안전공단, 공익제보단 추가모집 시작

지연희 기자 | 기사입력 2020/11/03 [08:47]

한국교통안전공단, 공익제보단 추가모집 시작

지연희 기자 | 입력 : 2020/11/03 [08:47]
 

 사진=한국교툥안전공단


[이코노믹포스트=지연희 기자]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이 공익제보단을 추가 모집한다.
 
공단은 3일 “이륜차 교통사고 감소를 위해 국토교통부와 운영 중인 ‘교통안전 공익제보단’을 연말까지 연장운영한다”면서 “오는 8일까지 모집공고를 통해 5백 명의 공익제보단을 추가 모집하여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 5월 시작한 ‘교통안전 공익제보단’은 배달수요 증가로 인해 늘어나는 이륜차 교통사고 감소를 위한 제도로, 공개 모집에 참여한 시민 2천명이 공익제보단으로 활동하며, 사고 우려가 있는 이륜차의 교통법규 위반사항에 대한 공익제보 활동을 통해 이륜차의 안전운행을 유도하고 있다.  
 
공단은 해당 제도를 10월까지 운영할 계획이었으나, 최근 지속되는 이륜차 사고 감소를 위하여 연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또, 홈페이지를 통해 5백 명의 공익제보단을 추가로 모집하여 총 2천5백 명 규모로 운영할 계획이다. 
 
공단은 야간 시간에 집중된 이륜차 사고 예방과 공익제보단의 적극적인 활동을 위해, 11월부터 야간시간대 이륜차 교통법규 위반행위 제보가 과태료·범칙금 처분으로 이어진 경우, 월 20건 이하로 한정하여 1건 당 최대 1.4만원의 포상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EP
 
jyh@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지연희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교통안전공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