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러시아 기업 온라인 상담회, 성황리에 마쳐

홍상수 기자 | 기사입력 2020/11/04 [10:08]

경기-러시아 기업 온라인 상담회, 성황리에 마쳐

홍상수 기자 | 입력 : 2020/11/04 [10:08]

사진=경기도청


[
이코노믹포스트=최민경 기자] 경기-러시아 기업 간 온라인 상담회가 성황리에 마쳤다.

 

경기도청은 지난달 26일과 28일 양일에 걸쳐 수원컨벤션센터, 경기러시아기술협력센터에서 연 이번 온라인 상담회를 마무리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상담회에서는 반도체를 비롯해 디스플레이, 자율주행, 특수가공, 정보통신기술(ICT) 등 관련 유망기술을 보유한 러시아 기업 18개사 및 도내기업 22개사가 참석했다.

 

경기도는 지난해 10월 문을 연 경기러시아 기술협력센터를 통해 이번 상담회로 도내 기업과 러시아 첨단 기술 기업 간의 연결을 지원한 점에 의의를 두었다. 특히 센터를 통해 러시아기술공사(ROSTEC) 기술사업화사업, 러시아 혁신기술 상용화사업, 러시아 혁신과제 발굴 컨설팅사업, 도내 5개 창보센터와의 기술협력사업 등 도내 기업 발굴 및 러시아 첨단기술 기업과의 매칭을 이뤄온 바 있다.

 

이번 상담 기업 중 신룡은 러시아 엑스레이 검사장비 업체 및 기술협력, 러시아산 장비의 국내 수입에 대해 논의하고 향후 업무협약(MOU) 체결로 협력 구체화 계획을 세웠다. 또 리반는 자율주행 핵심부품인 소형 레이더 기술 보유 업체와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합동 제작에 관한 기술협력을 논의했다.

 

이번 온라인 상담회에 참여한 정경호 인트리 대표이사는 코로나로 해외 출장이 어려운 상황에서 온라인으로 회의를 하니 소통도 잘되고 기술도 잘 이해할 수 있어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경기도와 러시아 기업 간 24건의 화상 상담을 지원하며 경기러시아 기술협력센터에서 해당 기업에 대한 맞춤형 지원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 덧붙였다EP

 

cmk@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홍상수 취재부 기자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