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베트남 특별기 운항사업’ 6일 신청 접수

최민경 기자 | 기사입력 2020/11/06 [09:32]

경기도 ‘베트남 특별기 운항사업’ 6일 신청 접수

최민경 기자 | 입력 : 2020/11/06 [09:32]

사진=경기도청

 

[이코노믹포스트=최민경 기자] 경기도가 베트남 해외 출장에 어려움을 겪는 도내 기업들을 지원코자 베트남 특별입국 지원사업신청을 받는다.

 

경기도주식회사는 6일 도내 기업 임직원을 대상으로 베트남 특별기 운항 지원사업 신청을 시작한다고 이 같이 밝혔다.

 

이를 위해 경기도주식회사는 지난달 21일 아시아나항공 하노이 지점장 등과 만나 특별기 운항 양해각서(MOU)를 교환한 바 있다.

 

경기도는 베트남에 진출한 도내 주재원 및 부양 가족 또는 전문 인력, 베트남 신규 투자자 등을 대상으로 이달 넷째 주부터 매월 2회 이상 베트남 국제선 특별기를 정기 운항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매회 최소 30명 이상 지원 시 운항될 예정으로 기존 항공료 대비 5%~10% 할인된 가격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 인천국제공항에 경기도 기업 전용 데스크를 별도 운영하며 수화물 우선 처리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입국 후 자가격리에 대해 경기도는 베트남 정부가 허가한 하노이 한인촌 지역의 격리지정 호텔과 업무 조율로 전체 75개 객실을 도내 기업 전용공간으로 100% 배정한 점을 강조했다. 또 격리기간 중 외부인과 접촉할 수 있는 미팅부스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베트남 특별기 운항사업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주식회사 공식 홈페이지 또는 경기도내 지역별 상공회의소 홈페이지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EP

 

cmk@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최민경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