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안전공단, “Paperless 회의관리시스템” 도입 • A4용지 93만장 상당 종이 절약

이석균 기자 | 기사입력 2020/11/18 [09:13]

한국교통안전공단, “Paperless 회의관리시스템” 도입 • A4용지 93만장 상당 종이 절약

이석균 기자 | 입력 : 2020/11/18 [09:13]
 

사진=한국교통안전공단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은 지난 7월 “Paperless 회의관리시스템”을 도입하여 10월까지 운영한 결과, A4용지 93만장 상당의 종이를 절약했다고 밝혔다. 
 
이 시스템은 디지털 혁신의 일환으로 페이퍼리스(Paperless) 기반의 오피스 환경 구축을 통한 일하는 방식 개선 추진 및 그린IT 실현을 위해 도입되었으며, 무선 태블릿을 활용한 업무보고와 회의자료 배포가 가능하도록 구축되었다.
 
태블릿을 통한 업무보고는 7월부터 10월까지 1,530회로, 약 93만장(A4박스 454개, 910만원)의 종이를 절약하고 프린터 토너 94개(1,600만원 상당)를 절감하였으며, 93만장 출력에 걸리는 270시간과 종이출력물 정리, 배포하는 시간을 절감하는 등 업무 효율성이 증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악성코드 감염 등 보안 취약점을 없애고자, 업무망과 분리된 별도의 보안 무선네트워크망을 구축, 모바일 기기에 대한 보안 위험을 차단시켰다. 
 
공단 권병윤 이사장은 “향후 지역본부, 교통안전체험교육센터 등 현장에도 테블릿 PC 보급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스마트한 오피스 환경을 구축하겠다.”고 말하며, “종이 없는 사무실 실현”으로 탄소배출량 감축에 일조하고, 업무생산성을 향상시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는 기관으로 나아가겠다.”고 밝혔다.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교통안전공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