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공사, 에너지공단과 전문 인력 교류 협약 체결

이석균 기자 | 기사입력 2020/11/24 [14:44]

석유공사, 에너지공단과 전문 인력 교류 협약 체결

이석균 기자 | 입력 : 2020/11/24 [14:44]
 

 사진=한국석유공사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한국석유공사(사장 양수영)는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과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사업 및 신재생에너지 보급사업 추진을 위한 인력 교류 협약을 11.24일(화) 본사에서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공사 김경민 경영지원본부장과 에너지공단 이상홍 부이사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기관간 전문 인력을 파견해 상호 우수한 분야의 역량을 강화하고, 공사가 추진 중인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사업의 시너지효과를 창출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석유공사는 동해-1가스전 시설을 활용한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에너지공단은 풍력프로젝트 발굴 및 정책지원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석유공사는 기재부 공공기관 인사운영 혁신방안의 일환으로 25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인사교류 희망 수요조사를 실시, 업무유사성 및 사업 기대효과가 부합하는 에너지공단과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사업 관련 인사교류계획을 추진해왔다.
 
김경민 석유공사 경영지원본부장은 “우수한 분야의 운영 노하우를 서로 전파해, 그 효과가 극대화되길 기대한다”며 “공사는 부유식 풍력사업 활성화로 정부 그린뉴딜 정책을 적극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공사는 지난 9월 현대중공업 등 4개 참여기업 및 동양산전 등 8개 중소전문기업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국내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석유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