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진흥원, 2020년 보건복지부 지역사회공헌 인정기업 승인

이석균 기자 | 기사입력 2020/11/25 [10:52]

창업진흥원, 2020년 보건복지부 지역사회공헌 인정기업 승인

이석균 기자 | 입력 : 2020/11/25 [10:52]
 

 사진=창업진흥원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창업진흥원(원장 김광현, 이하 창진원)은 지난 11일 2020년도 보건복지부 ‘지역사회공헌 인정기업’으로 최종 승인되었다.
 
지역사회공헌 인정제는 보건복지부와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공동주관하는 제도로 지역사회의 비영리단체와 파트너십을 맺고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친 기업 및 공공기관을 발굴해 그 공로를 지역사회가 인정해주는 제도이다. 
 
시·도사회복지협의회 및 사회공헌전문가의 심의를 통해 승인된 창업진흥원은 사회적가치 추진체계를 바탕으로 지역사회 소통을 통해 문제를 인식하며,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 등을 기획·추진한 공로를 인정받아 총 203점(200점 만점)을 취득하는 등 사회적가치 실현 확산을 위한 노력에 높은 평가를 받았다. 
 
창진원은 기관 고유 특색이 반영된 업(業)을 기반으로 사회적가치 실현 확산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고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지역 내 유관기관과 전략적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사회적경제기업 및 자활기업 대상 판로지원 등 자립성장을 위한 공동 판매전, 자활 연계 프로그램 등 사회공헌활동과 창업지원을 통해 ’19년도 4조 5,414억원의 사회적가치 창출효과를 달성하였다. 
 
김광현 창진원장은 “이번 인정기관 선정을 바탕으로, 지역상생 및 협력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더욱 확산하고 공공기관으로 사회적책임(CSR)을 통한 적극적인 기관운영을 통해 사회적가치 실현 확산을 선도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