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FEZ, 경산지식산업지구 2단계 기공식 행사

지연희 기자 | 기사입력 2020/11/27 [15:28]

DGFEZ, 경산지식산업지구 2단계 기공식 행사

지연희 기자 | 입력 : 2020/11/27 [15:28]
 

 사진=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이코노믹포스트=지연희 기자]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청장 최삼룡)은 27일 14시 30분 경산시 와촌면 소월리 일원에서 '경산지식산업기구 2단계 기공식'을 열었다.  
 
경산지식산업지구 2단계 사업의 본격적인 착공을 기념하는 이번 행사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최영조 경산시장, 윤두현 국회의원, 도·시의원, 유관기관장, 기업인, 공사관계자, 지역주민대표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정부 방역대책을 준수하며 진행됐다. 
 
본 사업지구는 전체 사업비 약 1조원을 투입하여 경산지식산업개발(주)이경산시 하양읍 대학리, 와촌면 소월리 일원에 383만㎡ 규모로 1·2단계 사업을 추진 중이며 1단계 개발사업은 현재 △공정률 98% △산업용지 분양율 80%(140여개 기업입주)△6개 국책사업 유치 등으로 순항하고 있는 가운데 2단계 사업에 대한 토지보상 등도 원활히 진행되고 있다.
 
2단계 개발사업(98만㎡)은 △첨단 메디컬·의료기기 신소재 산업을 중심으로 산업용지를 개발함과 동시에 상업시설과 공동주택 등도 함께 조성해 입주기업들의 편의를 한층 더 고려하였으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국내·외 우수기업을 유치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일조하고, 청년들에게 보다 폭넓은 취업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혁신성장과 국가균형발전의 핵심지구로 한층 더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아울러, 경산지식산업지구의 주변 입지여건은 △청통와촌IC에서 5㎞ 거리로 5분 이내 대구-포항고속도로 진입이 가능 △대구지하철 1호선 연장사업에 따른 대중교통 접근성 우수 △영남권(구미·포항·울산·창원) 주요 산업거점 도시의 중심에 입지하고 있으며, 산·학·연의 우수한 인력 인프라를 바탕으로 △지역 소재의 12개 대학(12만명의 풍부한 인재) 활용 △경북테크노파크 등 우수한 연구기관 위치로 교통 및 지역혁신 인재 인프라를 골고루 갖춘 경북지역 최대의 경제자유구역이다.
 
최삼룡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은 “오늘 기공식은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 2단계 사업을 위한 시작점을 넘어 지역경제 발전의 주춧돌이 될 것이다.” 라고 말하며, “고용창출은 물론 신성장 산업의 개발을 통해 지역 중소기업이 스타 기업이 되고, 전국의 스타 기업이 지역으로 모이게 하여 경산의 산업발전을 한층 더 업그레이드해 나아가겠다.” 라고 밝혔다. EP
 
jyh@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지연희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