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 "'바이오헬스 월드와이드 온라인’ 전시회, 마케팅 도움"

최민경 기자 | 기사입력 2020/11/30 [08:17]

KOTRA "'바이오헬스 월드와이드 온라인’ 전시회, 마케팅 도움"

최민경 기자 | 입력 : 2020/11/30 [08:17]
 

 사진=KOTRA


[이코노믹포스트=최민경 기자] KOTRA(사장 권평오)가 지난 10월 19일부터 30일까지 진행한 ‘바이오헬스 월드와이드 온라인’ 전시회의 성과를 정리했다.
 
이번 전시회에는 해외기업 12개를 포함해 국내외 기업 448개가 참가했다. 참관객은 모두 16만명이었다. 국가별로는 중국, 미국, 인도 등 우리 수출 주력국가를 비롯해 독일, 네덜란드, 이집트, 아랍에미리트(UAE) 등 세계 각지에서 전시회를 찾았다.
 
온라인 상담은 1,400건이 진행됐다. 상담 규모는 4억 3천 6백만 달러로, 이중 1억 2천 8백만 달러 규모 계약이 체결될 것으로 KOTRA는 전망하고 있다. 특히 K-방역 관련제품 성과가 컸다. 4천 1백만 달러 거래가 예상되는 마스크를 비롯해 코로나19 진단기기, 소독제품도 주목을 받았다.
 
부대행사로 열린 콘퍼런스에 대한 관심도 컸다. 세계보건기구(WHO), 질병관리청, 존슨앤드존슨, 유럽의약품품질위원회 등에서 영향력 있는 연사가 나서 코로나 이후 바이오헬스 산업의 미래, K-방역 노하우를 발표했다.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 개발 동향도 다뤘다. 해외투자 유치를 원하는 15개사가 참가한 기업홍보 행사도 열렸다.
 
참가기업은 대체로 만족하는 반응을 보였다. 공동 주관사인 인포마마켓에서 시행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오프라인 해외마케팅이 어려운 환경에서 세계 각국 바이어를 손쉽게 만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었다. “통역 서비스를 통해 비영어권 국가 바이어와도 무리 없이 상담할 수 있었다”는 답변도 다수였다.
 
바이어 역시 “참가기업 정보를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온라인 전시관이 구현됐다”는 반응이 많았다. KOTRA는 바이어가 다양한 각도에서 품목을 탐색할 수 있도록 3D 콘텐츠를 적극 활용하고, 제품을 쉽게 숙지하도록 동영상 서비스도 지원했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바이오헬스 월드와이드 온라인은 종료 후에도 디자인 개선 작업을 통해 우리 수출기업을 위한 상설전시관 체제로 운영될 예정이다”며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해 온라인 전시회의 새로운 가능성을 계속 탐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EP
 
cmk@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최민경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