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개방형 T-플랫폼(왕곡 실증시험장) 준공

이석균 기자 | 기사입력 2020/12/14 [08:21]

한전, 개방형 T-플랫폼(왕곡 실증시험장) 준공

이석균 기자 | 입력 : 2020/12/14 [08:21]
 

 사진=한국전력공사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국내 최초로 실제 전력계통과 동일한 환경에서 기자재의 성능을 실증할 수 있는『개방형 T-플랫폼(왕곡 실증시험장)』을 나주 혁신도시 에너지밸리 내 왕곡변전소에 구축하였다.
   
개방형 T-플랫폼은 실제 계통 기반의 검증 인프라(Test Bed)를 제공하는 실증시험장으로 전력설비 제작회사의 R&D 활성화 및 신기술 조기 상용화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옥내 2층 규모로 구축된 실증시험장은 154kV 전력용 변압기 및 보호계전기 등에 대한 실증과 탄소배출 저감을 위한 170kV 친환경 개폐장치에 대한 실증을 수행할 수 있다.
 
초기에는 세계최초로 개발된 170kV 친환경개폐장치를 단일품목으로 2023년까지 실증하고, 이후에는 에너지밸리 입주기업 및 중소기업 등 적용대상을 단계적으로 확대하여 제작사의 기술개발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한전과 LS일렉트릭 양사는「170kV 친환경 개폐장치 실증사업 추진」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T-플랫폼을 활용한 최초의 신기술 실증사업으로 기존의 개폐장치는 GWP 기준 23,890배의 육불화황(SF6) 가스를 절연 매질로 사용하였지만, 친환경 개폐장치는 不少계 혼합가스 또는 Dry-Air를 사용하여 GWP 기준 500배 이하로 온실가스를 감축시킬 수 있어 기존대비 약 98%의 CO2 저감이 가능하다.
   
한전은 T-플랫폼을 활용하여 새로운 기술개발 촉진과 조기 상용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산·학·연 협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할 예정이며,앞으로도 사회적 가치 중심의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하고 기술기반의 전력기기 생태계를 주도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다. 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전력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