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전자정보통신공학과 이종근·권재연 학생, 전국 소셜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 최우수상 수상

정시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1/11 [10:27]

세종대 전자정보통신공학과 이종근·권재연 학생, 전국 소셜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 최우수상 수상

정시현 기자 | 입력 : 2021/01/11 [10:27]
 

 사진=세종대학교


[이코노믹포스트=정시현 기자]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 전자정보통신공학과 이종근·권재연 학생(16학번)이 산학협동재단이 주최한 ‘2020 전국 소셜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번 경진대회는 전국의 대학생과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개최됐다. 1차 합격자는 서류 평가와 면접을 통해 선발됐고 온라인 워크숍과 본선을 통해 최종 수상자가 선정됐다.
 
대회 주제는 ‘오픈소스 기반의 캡스톤디자인을 통해 국내·외 지역 미션해결’이었다. 참가자들은 국내 또는 개발도상국 사례 중 하나를 선정하여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캡스톤디자인을 개발해 실생활에 적용했다.
 
이종근 학생과 권재연 학생은 팀명 ‘JJ Design’으로 참가했으며, ‘우간다의 열악한 교육환경’을 국외 사회문제로 선정했다. 팀은 저전력으로도 기초 영어교육이 가능한 ‘Englisitter’라는 기기를 개발했다.
 
‘Englisitter’는 English와 Sitter의 합성어로 영어 학습을 도와주는 제품을 의미한다. 알파벳을 읽고 쓰는 기능과 자음과 모음을 결합한 발음 교육 콘텐츠를 통해 이용자는 간단한 터치 조작으로도 학습이 가능하다.
 
두 학생은 Englisitter의 시연 영상을 통해 기기의 작동원리를 보여줬고 핵심 부품의 단가를 산정해 판매 목표가격을 제시했다. 다양한 교육 분야로 확장 가능한 Englisitter를 통해 우간다의 열악한 교육환경에 대한 해결책을 마련했다.
 
이종근 학생은 “처음 지원한 전국 공모전에서 1등상을 수상하여 매우 뿌듯하다. Englisitter를 개발하면서 많은 시행착오를 겪었는데 노력에 대한 보상을 받은 것 같다. 앞으로도 사회문제에 관심을 기울여, 우리 사회에 꼭 필요한 제품을 만드는 공학도가 되고 싶다”라고 말했다. EP
 
jsh@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정시현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세종대학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