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미세조류 활용 CO2저감 및 고가물질 사업화' 위한 공동 협력 협약 체결

정시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1/25 [11:44]

한국지역난방공사, '미세조류 활용 CO2저감 및 고가물질 사업화' 위한 공동 협력 협약 체결

정시현 기자 | 입력 : 2021/01/25 [11:44]
 

사진=한국지역난방공사


[이코노믹포스트=정시현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 이하 ‘한난’)는 고려대학교 산학협력단(이하 ‘고려대’), ㈜라이브파이낸셜과「미세조류 활용 CO2저감 및 고가물질 사업화」를 위한 공동 협력 협약을 22일(금) 체결했다고 밝혔다.
 
‘미세조류 활용 CCUS(탄소 포집, 이용) 기술’은 발전소나 지역난방 열원에서 배출되는 이산화탄소(CO2)를 미세조류(미생물)의 광합성작용을 이용해 처리하고 증식된 미생물로 다양한 고가물질(의약품, 건강식품, 사료, 바이오디젤 등)을 생산하는 친환경 저탄소 기술이다.
 
한난은 본 기술의 상용화를 위해 학계, 제약업계와 협력함으로써 정부의 2050 탄소중립 및 그린뉴딜정책을 적극 이행함은 물론 혁신적인 친환경 온실가스 사업 추진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를 위해 한난은 미세조류 광배양 인프라 설비 지원, 바이오매스 공급 및 관련 기술개발을 지원하고, 고려대는 미세조류 광배양 및 유래 바이오매스 생산 원천기술 등을 지원하며, ㈜라이브파이낸셜은 생산된 바이오매스 전량 수급과 현장 광배양 등 기술지원을 수행하게 된다.
 
한난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추진하는 친환경 사업모델이 차질없이 진행되면 획기적인 CO2 저감과 더불어 고가물질을 생산하는 온실가스 감축 사업모델의 기틀이 확립 될 것”이라며 “한난은 앞으로도 친환경 에너지 공기업으로서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정책을 적극 이행함으로써 저탄소, 친환경 사회 구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EP
 
jsh@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정시현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