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저탄소 친환경 해외사업 진출 적극 모색

최민경 기자 | 기사입력 2021/01/27 [15:07]

한국지역난방공사, 저탄소 친환경 해외사업 진출 적극 모색

최민경 기자 | 입력 : 2021/01/27 [15:07]
 

사진=한국지역난방공사


[이코노믹포스트=최민경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 이하 ‘한난’)는 국내 최대의 집단에너지 전문기업으로서 그간 사업성과를 토대로 축적된 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저탄소·친환경 해외사업 진출을 적극 모색 중이라고 밝혔다.
 
한난은 현재 쿠웨이트, 영국, 중국을 대상으로 사업을 면밀히 검토 중이며 향후 세부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쿠웨이트의 경우 지난 2018년 10월 LH와 함께 중동지역의 기후특성을 고려한 ‘쿠웨이트 압둘라 스마트시티 지역냉방사업 업무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2020년 7월 한국수출입은행이 지원하는 사업타당성조사 지원사업에 선정되었으며, 기술적·경제적 타당성 검증 후 쿠웨이트 정부에 ‘압둘라 스마트시티 지역냉방사업’을 제안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한난은 영국에 집단에너지 사업을 추진하고자 현지의 건설사, 대사관 등과의 업무 네트워크를 구축했으며, 영국 지역난방 사업모델 표준화 용역을 통해 지역난방 현지 적용 모델을 개발하였다.
 
이를 통해 한난은 유럽에 저탄소·친환경 지역난방 사업기술을 역수출하는 발판을 구축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한난은 지구온난화에 따른 글로벌 기후변화에 대응하고자 연내 중국에서 온실가스 감축사업(CDM)을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한난 관계자는 “한난의 집단에너지 사업기술과 노하우를 토대로 저탄소 친환경 기반의 신규사업을 지속 발굴하여 글로벌 온실가스 감축에 일조하겠다”고 밝혔다. EP
 
cmk@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최민경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