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설 명절 대비 특별안전점검 시행

이석균 기자 | 기사입력 2021/02/08 [15:56]

인천항만공사, 설 명절 대비 특별안전점검 시행

이석균 기자 | 입력 : 2021/02/08 [15:56]
 

사진=인천항만공사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최준욱)가 설 명절을 앞두고 연안여객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을 비롯한 항만시설에 대한 특별안전점검을 시행했다.
 
이번 특별안전점검은 지난달 25일부터 2월 5일까지 12일간 진행하였으며, 토목·건축·소방·전기 각 분야의 IPA 담당자와 항만시설물 운영사 직원이 함께 인천항 내 시설물의 균열·손상 여부, 시설물 작동상태 및 기능 유지 여부, 사고 발생 취약요인 등을 점검했다.
 
특히, 다중이용시설 이용객들의 안전과 겨울철 화재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안전난간 등 안전시설물의 설치·관리 상태와 함께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소방교육 및 훈련 실시 여부 ▴화재예방 및 대책 수립 여부 ▴피난통로 확보 및 적치물 방치 여부 ▴소화설비 설치 및 정상작동 여부 등 화재대응 준비상태를 중점적으로 점검하였다.
 
인천항만공사 강영환 재난안전실장은 “여객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의 안전취약요인을 사전에 발견하여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특별안전점검을 시행하였다”며, “민족 최대 명절인 설을 맞아 인천항을 찾는 귀성객과 관광객들의 안전한 여행을 위해 시설점검 및 안전사고 예방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항만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