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만공사, '사랑의 헌혈' 행사 실시

이석균 기자 | 기사입력 2021/02/26 [13:26]

부산항만공사, '사랑의 헌혈' 행사 실시

이석균 기자 | 입력 : 2021/02/26 [13:26]
 

사진=부산항만공사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혈액 수급상황 개선에 동참하고자 26일, 부산항만공사 본사 주차장에서 “사랑의 헌혈”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부산항만공사 외에도 부산항보안공사, (사)부산항시설관리센터 등 부산항 유관기관 임직원도 자발적으로 참여했으며, 헌혈 전 마스크 착용과 손소독제 사용 등 개인위생과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며 진행됐다.
 
헌혈에 참여한 부산항만공사 직원은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 헌혈을 통해 소중한 생명 구하기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항만공사는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정기적으로 대한적십자 부산혈액원과 사랑의 헌혈 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항만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