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열병합 발전설비 운전효율 향상, 지난해 연료비 150억 원 절감"

지연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4/07 [16:25]

한국지역난방공사 "열병합 발전설비 운전효율 향상, 지난해 연료비 150억 원 절감"

지연희 기자 | 입력 : 2021/04/07 [16:25]
 

사진=한국지역난방공사


[이코노믹포스트=지연희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 이하 ‘한난’)는 열병합 발전설비의 운전효율 향상을 통해 지난해 약 150억 원 상당의 연료비 절감을 실현했다고 7일(수) 밝혔다.
 
한난은 지난해 4월 코로나19 확산으로 대내외 불확실성이 증가되는 가운데 위기극복을 위한 비상경영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전사 손익개선을 최우선 목표로 설비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는 것에 집중했다.
 
먼저 한난은 빅데이터를 활용한 수요예측 시스템을 도입해 수요예측의 정확도를 높여 정밀한 생산계획을 수립했으며, 열병합 발전설비 운전 프로세스의 개선을 위해 사내 전문가와의 현장 시험 등을 통해 발전설비 가동 시간을 단축하는 등 설비운영의 효율성을 강화했다.
 
또한 파주 열병합발전소 가스터빈에 사용되는 주요 고온 부품을 최신 재질로 교체하여 설비 안정성을 강화하는 동시에 열병합 발전의 효율 향상을 도모했다.
 
그 결과 한난은 열병합 발전설비 효율을 73.6%에서 74.8%로 1.2%P 향상시켜 지난 2019년 대비 150억 원의 연료비를 절감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한난 조용신 운영본부장은 “앞으로도 한난은 국가적 에너지 절약과 저탄소 에너지 공급을 위해 설비 운영의 효율성과 연계 열수송관 활용성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EP
 
jyh@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지연희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