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공공시설에 생활밀착형 실내정원 사업 추진

이석균 부장 | 기사입력 2021/09/17 [13:05]

익산시, 공공시설에 생활밀착형 실내정원 사업 추진

이석균 부장 | 입력 : 2021/09/17 [13:05]
 

육아종합지원센터. 사진=익산시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부장] 익산시가 공공시설에 생활밀착형 실내정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산림청 주관 ‘2022년 생활밀착형 숲(정원) 조성’공모에 선정돼 육아종합지원센터에 공공시설 실내정원을 조성한다고 전했다.
 
시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사업비 5억원(국비 2.5억원)을 지원받게 됐다. 이번에 선정된 ‘생활밀착형 숲 조성사업’은 산림청 그린뉴딜사업의 일환으로 생활권 주변, 공공시설 및 국·공유지 등 다중이용시설에 다양한 유형의 정원을 조성해 생활속 녹색공간을 확충하는 사업이다. 
 
시는 육아종합지원센터 건물 내 벽면 및 유휴공간을 활용 미세먼지 저감 등 공기정화에 효과적인 실내식물을 식재해 공기질을 개선하고 아이들과 학부모 등 방문객을 위한 녹색휴식 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김성도 환경안전국장은 “아이가 행복한 도시, 육아가 즐거운 도시 익산”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육아종합지원센터에 2022년 공공시설 실내정원 조성사업이 잘 추진되어 시설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쾌적한 일상 속 녹색공간으로 활용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익산시는 자연과 사람이 공존하는 환경친화적 정주여건을 조성해 시민 모두가 쾌적한 삶을 누릴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휴식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도심 생활권 숲 조성사업을 대폭 확대한다고 전했다. 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