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중앙회, '2023년 제4차 소기업·소상공인공제 운영위원회' 개최

이석균 부장 | 기사입력 2023/12/01 [17:11]

중소기업중앙회, '2023년 제4차 소기업·소상공인공제 운영위원회' 개최

이석균 부장 | 입력 : 2023/12/01 [17:11]
 

운영위원회. 사진=중소기업중앙회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부장]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12월 1일,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2023년 제4차 소기업·소상공인공제 운영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개최된 운영위원회에서는 △든든한 사회안전망 구축 △고객 중심 서비스 강화 △복지서비스 인프라 확충 △중장기 자산운용 포트폴리오 및 인프라 구축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2024년도 소기업·소상공인공제 운용계획(안)’과 자산운용의 투명성을 제고하기 위한 ‘2024년도 자산운용지침 수립(안)’ 등을 의결했다.
 
특히 운용계획에는 △공제항목 확대 △사회안전망 기여도 지표 개발 △복지서비스 확대 등 중요한 제도개선 및 발전방안 등이 포함, 내년이 노란우산 제도에 있어 큰 전환점이 되는 해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곽범국 중기중앙회 공제사업단장은 “금리인상 등에 따른 경기침체 등 경영여건이 악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노란우산이 소기업·소상공인의 든든한 사회안전망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공제항목 확대, 중간정산제도 도입, 복지서비스 확대 등 올해 7월에 발표한 노란우산 발전방안을 중심으로 내년도 사업계획을 충실히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소기업·소상공인공제(노란우산)는 2007년 출범 이후 올해 10월말 기준 재적가입자 172만명, 부금 25조원을 달성했으며 그간 70여만명에게 6조5,000억원의 공제금을 지급하는 등 소기업·소상공인의 생계안정과 사업재기를 지원해오고 있다. EP
 
lsg@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이석균 부장입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중소기업중앙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