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이코노미 > 의료/제약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일동제약, 편두통 신약 '라스미디탄' 치료 효과 입증
기사입력  2016/09/08 [15:46] 트위터 노출 1,534,174 페이스북 확산 0   이코노믹포스트

 

▲   


[이코노믹포스트=곽현영기자]
 
일동제약이 개발에 참여하고 있는 편두통 치료 신약 '라스미디탄'이 임상3상서 치료효과를 입증했다.

일동제약은 미국 콜루시드가 편두통치료신약 '라스미디탄' 임상3상 1차 효능시험 결과를 발표했다고 8일 밝혔다.

편두통치료제로 개발 중인 라스미디탄은 디탄 계열의 새로운 약물이다. 세로토닌1F 수용체에 선택적으로 효과를 발휘하고 3차신경계에 직접적으로 작용하는 혁신신약(First-in-Class)이다.

콜루시드에 따르면 라스미디탄의 임상3상 시험에서 유효성 평가 결과 편두통에 대한 치료효과를 성공적으로입증했다. 안전성 평가 결과 역시 위약(플라스보)과 비교해 큰 차이가 없었다.

편두통 환자들을 대상으로 라스미디찬 100mg과 200mg을 투여한 결과 2시간 시점에서의 편두통의 소실효과를 통계적으로 확인했다. 또 오심 소리 빛 등에 대한 과민 반응과 같은 주요 수반 증상의 소실의 평가에서도 라스미디탄이 유효한 것으로 나타났다.

심혈관계 등의 안전성에 대한 평가에서도 내약성이 우수했으며 위약투여군의 비교결과 안전성이 우수한 것으로 평가됐다.

이번 결과는 라스미디탄 상용화 허가를 위해 미 식품의약국(FDA)과 협의한 임상3상의 3가지 시험 중 첫 번째 시험이다. 콜루시드는 용량을 달리한 또 하나의 효능시험과 장기안전성 시험을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

라스미디탄 개발이 완료되면 일동제약은 국내 및 동남아시아 유통을 독점하게 된다.

일동제약은 2013년 콜루시드와 개발 제휴 및 국내 및 아세안 8개국 판매에 대한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EP

ⓒ 이코노믹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