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이코노미 > 부동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 아파트값 3개월 연속 상승세
기사입력  2017/04/07 [16:58] 트위터 노출 1,848,558 페이스북 확산 0   이코노믹포스트

 

▲    

 

[이코노믹포스트=최민경기자]  이번주 서울 아파트값은 재건축단지를 중심으로 0.05% 오르면서 12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7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이번주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0.05% 오르는 등 12주(약 3개월) 연속 오름세를 이어갔다. 일반아파트와 재건축아파트가 각각 0.05%, 0.08% 상승했다.

서울 구별 매매가격은 중구(0.20%), 강서구(0.11%), 송파구(0.10%), 중랑구(0.09%), 서대문구(0.08%), 강남구(0.07%), 강동구(0.07%), 동대문구(0.06%), 동작구(0.06%) 순으로 강세를 보였다.

신도시와 경기·인천 모두 각각 0.01% 상승했다.

신도시별 매매가격은 분당(0.05%), 판교(0.03%), 평촌(0.02%), 일산(0.01%) 순으로 오름세다. 입주 물량이 많은 동탄은 0.08% 하락했다. 동탄2신도시에는 지난해 4분기 3600가구, 올 1분기에는 3300여가구가 입주했다.

 

경기·인천에서는 과천시(0.13%), 고양시(0.05%), 성남시(0.05%), 남양주시(0.03%), 의정부시(0.03%), 광명시(0.02%), 수원시(0.02%), 하남시(0.02%) 순으로 상승했다.

전세시장은 본격 봄 이사철에 접어들었지만 수요가 크게 늘지 않아 전주와 비슷한 흐름을 이어갔다. 반면 입주물량이 많은 동탄신도시와 김포한강신도시는 하락세를 보였다.

서울은 0.04% 상승했다. 신도시와 경기·인천은 각각 0.01%, 0.02% 올랐다.

서울 자치구별 전세가격은 중랑구(0.31%), 송파구(0.14%), 광진구(0.10%), 강서구(0.08%), 동대문구(0.08%), 강동구(0.07%), 서대문구(0.06%) 순으로 올랐다.

 

신도시 중 평촌(0.05%), 판교(0.04%), 분당(0.03%), 일산(0.02%), 위례(0.01%) 등은 오른 반면 동탄과 김포한강은 각각 0.08%, 0.05% 떨어졌다.

경기·인천에서는 의왕시(0.11%), 고양시(0.07%), 남양주시(0.05%), 하남시(0.05%), 의정부시(0.04%), 수원시(0.03%), 평택시(0.03%) 등에서 상승했다. 반면 파주시(-0.06%), 부천시(-0.05%), 양주시(-0.02%), 김포시(-0.01%) 등은 하락했다.

임병철 부동산114 책임연구원은 "주요 정당 대선후보가 확정됐지만 부동산 관련 구체적인 정책은 아직 나오지 않아 시장은 큰 변화가 없는 상황"이라며 "부동산 보유세 강화와 공공임대주택 공급확대, 임대차보호법 강화 등 부동산시장이 예민하게 반응할 정책이 변수로 작용할 수 있지만, 수도권 매매시장은 당분간 소폭 오르면서 관망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EP

ⓒ 이코노믹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