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이코노미 > 금융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3월 기업대출, 대기업 ↓↓ 자영업 ↑↑
기사입력  2017/04/12 [12:49] 트위터 노출 1,941,448 페이스북 확산 0   이코노믹포스트

  

▲  

 

[이코노믹포스트=정시현기자] 지난달 대기업들은 리스크 관리 차원에서 대출을 줄였지만 자영업자 대출 증가폭은 오히려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3월 중 금융시장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은행의 기업 원화대출 잔액은 758조5000억원으로 전월 대비 2000억원 늘었다.

월간 기업 대출 증가액은 1월 9조원, 2월 4조4000억원, 3월 2000억원으로 점차 줄어드는 추세를 나타냈다.

대기업 대출은 마이너스로 전환했다. 3월 대기업 대출은 158조원으로 전월 대비 2조4000억원 감소했다. 월간 대기업 대출 증감액은 1월 4조8000억원, 2월 9000억원, 3월 -2조4000억원으로 급격히 감소하는 추세다.

한은 관계자는 "대기업 대출은 분기말 은행의 부실채권 매·상각 및 기업의 부채비율 관리를 위한 차입금 일시 상환 등의 영향으로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중소기업 대출은 600조5000억원으로 전월 대비 2조6000억원 늘었다.

특히 중소기업 대출 중 개인사업자 대출은 올해 들어 증가폭이 점차 확대되는 추세를 나타냈다.

 

한은 관계자는 "대기업 대출은 분기말 은행의 부실채권 매·상각 및 기업의 부채비율 관리를 위한 차입금 일시 상환 등의 영향으로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중소기업 대출은 600조5000억원으로 전월 대비 2조6000억원 늘었다.

특히 중소기업 대출 중 개인사업자 대출은 올해 들어 증가폭이 점차 확대되는 추세를 나타냈다.

3월 개인사업자 대출은 265조9000억원으로 전월 대비 1조9000억원 늘었다. 월간 증가액은 1월 1조3000억원, 2월 1조7000억원, 3월 1조9000억원으로 점차 확대되고 있다. EP 

ⓒ 이코노믹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