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이코노미 > 경제일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통3사 번호이동·개통 일요일엔 안된다
기사입력  2017/06/26 [09:50] 트위터 노출 2,160,670 페이스북 확산 0   이코노믹포스트

 

▲    


[이코노믹포스트=지연희기자]
  이동통신 3사의 이동전화번호이동 및 개통관련 전산 휴무일이 매주 일요일로 확대된다.

 26일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와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KTOA)는 주말(일요일)에 주로 발생하는 이동통신 3사간 시장과열을 예방하고, 대리점·판매점 직원들에게 휴식을 제공하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

 매월 둘째주, 넷째주 일요일에 시행됐던 전산시스템 휴무일이 7월부터 매주 일요일로 확대된다. 다만 매주 일요일과 신정, 설, 추석 당일을 제외한 법정공휴일은 이전과 동일하게 전산시스템이 운영된다.

 전산시스템은 중단되지만 각 대리점·판매점의 일요일 영업은 자율에 맡긴다. 고객이 일요일에 이동전화단말기를 구입하면 차주 월요일에 개통처리가 이뤄진다.

 KTOA는 "이번 조치로 주로 휴일에 발생하던 소위 '대란'이라고 하는 시장과열이 사전에 차단돼 이동통신 시장 정화에 기여하고, 대리점·판매점 직원들이 '주말 있는 삶'을 보장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EP

ⓒ 이코노믹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