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포도주 한병 가격이 4618만원

66년 된 호주 포도주

이코노믹포스트 | 기사입력 2017/07/21 [10:17]

이 포도주 한병 가격이 4618만원

66년 된 호주 포도주

이코노믹포스트 | 입력 : 2017/07/21 [10:17]

 

▲   


[이코노믹포스트=지연희기자] 
 66년 된 호주 와인 한 병이 20일 밤 호주의 MW 와인스 경매에서 4만1110달러(약 4618만원)에 낙찰된 것으로 21일 확인됐다.

 1951년 산 펜폴즈 그레인지 허미티지 1병이 이날 신원이 공개되지 않은 수집가에 이 같은 가격에 팔렸다.

 이 포도주는 펜폴즈의 수석 와인 제조자 맥스 슈버트가 만든 것이다. 슈버트는 당시 이 포도주를 약 1800병 가량 생산했으며 20병 정도가 지금까지 남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MW 와인스의 닉 샘포드 전무는 이 같은 낙찰가는 포도주 1병으로는 놀랄만한 것이라고 말했다.

 펜폴즈는 호주에서 가장 널리 알려진 포도주 제조업체이지만 일부에서는 펜폴즈의 포도주가 호주 최고라는 것에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  EP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도주 관련기사목록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