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이코노미 > 경제일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현대차그룹, 'H-점프스쿨 대학생 교육 봉사단' 5기 발대식 개최
복지사각지대 청소년 800명…200명 대학생이 개인별 맞춤 교육
기사입력  2017/08/23 [10:21] 트위터 노출 2,144,317 페이스북 확산 0   이코노믹포스트

 

▲  


대학생 교사에게 장학금·우수활동자 미국 탐방 기회 부여


[이코노믹포스트=한지연기자]  현대차그룹이 서울장학재단, 경북대학교, 부산대학교, 사단법인 점프와 함께 대학생 창의인재 육성 및 소외계층 청소년의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적극 나선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22일 현대모터스튜디오 고양에서 'H-점프스쿨 대학생 교육 봉사단' 5기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H-점프스쿨 대학생 교육 봉사단은 대학생 교사를 선발해 소외청소년 교육 봉사를 지원하고, 대학생에게는 사회인 멘토링, 장학금 등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3년 시작해 올해 5기를 맞았다.

 올해 선발된 5기 대학생 교사 200명은 서울, 대구, 부산에 위치한 38개 지역아동센터와 중고등학교에서 교육 소외계층 청소년 800명에게 1년간 약 320시간동안 국어, 영어, 수학, 과학 등 전과목에 걸쳐 개인별 맞춤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차그룹은 이들에게 ▲ 장학금 250만원 ▲학계, 법조계, 의료계 등 전문가 100여명으로 구성된 점프스쿨 멘토단과의 일대일 멘토링 ▲리더십, 인문학, 기업가 정신 등 다양한 분야의 교육 프로그램 ▲소외계층 청소년, 점프스쿨 멘토단이 함께하는 1박2일 캠프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우수 활동자로 선정된 대학생 교사에게는 미국 실리콘밸리 등에서 활동 중인 멘토를 만날 수 있는 미국 탐방 기회와 현대차그룹의 대표 사회공헌활동인 '해피무브 글로벌청년봉사단' 지원 시 우대 혜택을 제공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청소년에게는 배움을 통해 자신의 꿈을 발견할 수 있는 기회를 대학생들에게는 나눔의 실천을 통해 가슴 따뜻한 미래 창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있는 H-점프스쿨 대학생 교육 봉사단이 5기를 맞이했다"며 "차별 없이 배움의 기회를 나누며 청소년과 대학생의 성장을 돕는 문화가 확산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EP

ⓒ 이코노믹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