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이코노미 > 의료/제약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광약품, 제2형 당뇨신약 글로벌 후기 2상 임상 순항 희소식
올해 안 임상시험 완료 기대
기사입력  2018/01/26 [12:05] 트위터 노출 : 2,053,863   이코노믹포스트

 

▲ 


[이코노믹포스트=지연희기자]
 부광약품은 미국 멜리어사와 공동개발중인 경구용 제2형 당뇨병 치료제 신약인 'MLR-1023'의 글로벌(미국, 한국) 후기 제2상 임상시험의 환자 등록이 약 50% 진행됐다고 26일 밝혔다.

부광약품 관계자는 "MLR-1023 후기 제2상이 지난해 9월 말 첫 환자에게 투약을 시작했고 현재까지 약 4개월 만에 목표 환자 수(400명)의 약 50%인 196명에게 투약을 실시했다"며 "예정보다 개발 일정이 앞당겨져서 6개월 이내에 목표 환자를 모두 등록하고 올해 안에 임상시험이 완료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현재 당뇨병 치료제는 DPP-4 계열이나 SGLT-2 억제제 등 새로운 기전의 당뇨병 치료제들이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부광약품은 기존 당뇨병 치료제와는 전혀 다른 작용기전을 가지고 있는 MLR-1023이 성공적으로 개발될 경우 전 세계적으로 310억달러에 달하는 거대한 당뇨병 치료제 시장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MLR-1023은 인슐린 세포신호전달에 관여하는 린 카이네이즈(Lyn kinase)를 선택적이고 직접적으로 활성화시키고 이를 통해 인슐린수용체 기질을 인산화해 혈당 강하 효과를 나타내는 새로운 기전의 경구용 당뇨 치료제다. EP

 

[이 기사는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2.053.863명에게 확산되었습니다]

ⓒ 이코노믹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