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이코노미 > 경제일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동제약, 쇼콰이어 그룹 ‘하모나이즈’ 초청 제12회 가산콘서트 개최
다양한 문화행사와 임직원 참여 이벤트로 ‘일하기 좋은 기업문화’ 조성
기사입력  2018/04/11 [10:02] 트위터 노출 2,019,151 페이스북 확산 462,735   이코노믹포스트

 

▲ [Photo By=광동제약]


[이코노믹포스트=지연희기자] 대표제약기업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은 10일 서울 서초구 본사 2층 가산천년정원에서 임직원을 위한 문화행사인 ‘제12회 가산콘서트’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가산콘서트는 광동제약 임직원에게 문화활동을 통한 재충전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하고 있는 이벤트 중 하나다. 이 행사는 직원들의 큰 호응 가운데 서울 본사와 평택 공장을 오가며 2년 동안 12차례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국내 최초의 쇼콰이어(Show Choir) 그룹 ‘하모나이즈’가 꾸몄다. 쇼콰이어는 노래, 안무, 랩 등으로 복합적 무대를 펼쳐 보이는 현대 합창의 한 장르다. 이들은 지난 2016년 세계합창올림픽이라고 불리는 제9회 월드 콰이어 게임에 우리나라 대표로 참가해 금메달 2관왕을 수상한 실력 있는 쇼콰이어 그룹이다.

 

▲ [Photo By=광동제약]


이날 하모나이즈는 뮤지컬 그리스 OST 중 ‘We go together’, 이문세의 ‘붉은 노을’ 등 다양한 곡을 들려줘 관객의 호응을 얻었다. 이들은 광동제약 임직원과 함께 즐기고 소통하며 수려한 하모니와 역동적인 군무를 펼쳐 보였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일하기 좋은 기업문화를 목표로 구성원이 소통할 수 있는 문화행사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임직원의 의견을 적극 반영한 행사들을 기획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광동제약은 구성원들을 대상으로 전시회, 사진공모전, 사내외 콘서트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 본사 2층 가산청년정원에서는 미술전시회인 ‘나로부터 꽃피우다 전(展)’이 열리고 있다. 향후 다양한 장르의 예술이나 문화에 대한 강의를 제공하는 ‘아트클래스(Art-Class)’도 진행할 예정이다. 

 

* 쇼콰이어: Show(보여주다)와 Choir(합창)의 합성어로 노래, 합창, 랩 등 소리와 퍼포먼스가 함께하는 융복합적 공연예술.  EP

 

[이 기사는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2.481.886명에게 확산되었습니다]

ⓒ 이코노믹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