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이코노미 > 경제일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도로공사, '졸방여신 영상' 졸음운전 예방 효과 톡톡
졸음운전 방지 운동 ‘졸방여신’ 영상 제작 보급
기사입력  2018/05/14 [16:37] 트위터 노출 2,011,300 페이스북 확산 315,892   이코노믹포스트

 

▲ [Image  By=한국도로공사]


[이코노믹포스트=이주경기자]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는 졸음운전 예방을 위해 졸음운전 방지 운동인 ‘졸방여신’ 영상을 제작했다고 14일 밝혔다.

 졸방여신은 ‘졸음운전 방지운동을 여러분과 함께 신나게’의 줄임말이다.

 이 영상은 14일부터 전국 196개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만나볼 수 있다.

 최근 5개년 고속도로에서 졸음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 평균 건수는 423건, 사망자는 76명에 달하고, 치사율은 18%로 일반사고 치사율 8%와 비교해 2배 이상 높다.

 이에 한국도로공사는 국립교통재활병원과 함께 졸음운전 방지에 실질적으로 효과가 있는 동작들을 선정해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졸음운전 방지운동을 제작했다.

 도로공사 홍보대사인 치어리더 박기량씨가 모델로 참여했다.

 인터넷 포털 검색창에 ‘졸방여신’을 검색하면 손·발 마주치기, 양발 교차해서 뛰기, 어깨펴고 손뼉치며 뛰기 등 3편의 영상을 볼 수 있다.

 도로공사는 이밖에도 ‘졸방여신 영상 따라하기 경연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블로그와 페이스북, 교통정보 앱 등 도로공사 공식 SNS에도 ‘졸방여신’ 영상을 홍보하고, 공유 이벤트도 진행할 계획이다.

 

김성진 한국도로공사 홍보실장은 "졸리면 차에서 내려 30초만 운동을 따라 해도 졸음이 확 깨고 머리가 맑아지는 효과가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졸음운전 예방활동을 통해 안전사고 줄이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이코노믹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