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상생경영]임대주택사업 일부 자활기업에 위탁

이코노믹포스트 | 기사입력 2018/06/05 [16:27] | 트위터 노출 2,005,830 | 페이스북 확산 215,694

LH[상생경영]임대주택사업 일부 자활기업에 위탁

이코노믹포스트 | 입력 : 2018/06/05 [16:27]

 

▲ 


[이코노믹포스트=이주경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5일 경기 성남시 분당구 소재 사옥에서 중앙자활센터와 ‘사회적 가치 구현을 위한 상생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은 올해 6월부터  ▲집수리 연계형 장기임대사업 ▲청년신혼부부 매입임대리츠 사업 ▲공공리모델링 임대주택사업의 일부 업무를 LH가 자활기업에 위탁하는 것을 주요내용으로 한다.

 자활기업은 조합이나 공동사업자의 형태로 물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수익을 내 저소득주민의 경제 자립을 촉진하는 사회적 경제조직이다.

 전국에서 1269개의 기업이 작년말 현재 자활기업으로 등록돼 있다. 이 가운데 집수리 관련 자활기업 214개가 중앙자활센터의 추천·선정을 통해 LH 사업에 참여할 예정이다.

 김경철 LH 주거복지사업처장은 “이번 협약으로 저소득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타 기관과 협업을 통해 일자리를 만들고,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EP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