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베트남 6개 영업점 설립 인가 획득

이코노믹포스트 | 기사입력 2018/06/27 [17:40] | 트위터 노출 2,002,253 | 페이스북 확산 263,748

우리은행, 베트남 6개 영업점 설립 인가 획득

이코노믹포스트 | 입력 : 2018/06/27 [17:40]

 

▲ 


[이코노믹포스트=정시현기자]
우리은행은 베트남 중앙은행으로부터 6개 영업점에 대한 설립 인가를 획득했다고 27일 밝혔다.

베트남우리은행은 베트남 북부의 타이응웬·하이퐁·하남지역과 남부의 호치민·연짝·빈증지역 등 6개 영업점 설립 인가를 획득해 올해 순차적으로 영업점을 신설한다.

현재 하노이, 호치민, 박닌 등 3개 영업점을 보유한 베트남우리은행은 올해 말까지 9개로, 2020년까지 20개 이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베트남우리은행은 RM(기업금융전담역)제도를 도입해 베트남에 진출한 국내기업과 현지 협력업체들에게 한국 특유의 빠른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현지 리테일 영업 강화를 위해 직장인 신용대출, 부동산 담보대출, 신용카드 등 다양한 상품을 취급한다. 또 모바일뱅킹 서비스인 '글로벌 위비뱅크'를 오픈해 비대면 거래도 지속적으로 확장하고 있다. EP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