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국토대장정 대학생 144명, 평창~목포까지 578㎞ 걷는다

이코노믹포스트 | 기사입력 2018/06/29 [15:06] | 트위터 노출 2,001,401 | 페이스북 확산 284,682

동아제약, 국토대장정 대학생 144명, 평창~목포까지 578㎞ 걷는다

이코노믹포스트 | 입력 : 2018/06/29 [15:06]

 

▲ [Photo By=동아제약]


[이코노믹포스트=곽현영기자]
 동아제약은 29일 오전 평창 알펜시아 스키점프대에서 박카스와 함께하는 '제21회 동아제약 대학생 국토대장정'의 출정식을 갖고, 참가 대원들이 힘차게 출발했다고 밝혔다.

출정식에는 동아쏘시오홀딩스 한종현 사장, 동아제약 최호진 사장, 자문위원 김남조 시인, 김난도 교수 등이 참석해 젊은이들의 뜨거운 도전을 응원했다.

이번 국토대장정은 144명의 참가대원들이 '언제까지나, 함께, 건강하게'라는 슬로건으로 총 20박 21일간 577.9㎞를 걷는다. 참가자들은 동계 올림픽이 열렸던 평창에서 출정식을 시작으로 제천, 문경, 상주, 김천, 거창, 함양, 남원, 광주를 거쳐 서해 항구도시 목포에서 대망의 완주식을 갖는다. 또 참가 대원들은 제천 의림지, 안동 하회마을, 담양 죽녹원 등 각 지역의 문화유산을 방문하여 우리의 문화와 역사에 대해서 다시 한번 생각한다.
 
박카스와 함께하는 동아제약 대학생 국토대장정은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젊은이들의 뜨거운 도전과 열정을 상징하는 동아제약의 대표적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국토대장정은 경제불황으로 어려웠던 지난 1998년 시름하는 대학생들에게 도전정신과 자신감을 심어주자는 동아쏘시오그룹 강신호 명예회장의 제안으로 시작된 행사다.

올해로 21주년을 맞이한 동아제약 대학생 국토대장정은 지난해 20회까지 25만6856명이 지원했으며 2857명이 참가했다. 참가대원들이 그동안 걸었던 누적거리는 1만1453㎞에 달하며 서울과 부산(약 400㎞)을 14회 이상 왕복할 수 있는 거리다.

 

출정식에서 동아제약 최호진 사장은 "오랜 시간 걷다 보면 포기하고 싶은 생각이 많이 든다. 그럴 때마다 같이 걸어가는 동료들에게 격려의 말을 건네며 끝까지 걸을 수 있도록 서로 용기를 불러 일으켜 주기 바란다"며 "대원 모두가 끝까지 완주해 무슨 일을 하더라도 포기하지 않는 사람, 자기 일은 자기가 꼭 하는 사람, 남도 잘 되게 도와주는 사람으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EP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