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이코노미 > 금융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삼성전자, 울트라슬림 PC용 초고속 SSD 본격공급 나서.
기사입력  2015/04/15 [14:46] 트위터 노출 0 페이스북 확산 0   이코노믹포스트

 

 


[이코노믹포스트=이성연기자]
 
삼성전자가 울트라 슬림PC에 탑재되는 'M.2(엠닷투)' 규격의 'NVMe(엔브이엠이)' SSD를 이달부터 본격 공급한다고 15일 밝혔다.

'NVMe(Non-Volatile Memory express)'란 SSD를 탑재한 서버, PC의 성능 향상과 설계 유연성을 높일 수 있도록 만든 PCIe(PC 내부의 고속 데이터 교환을 위해 개발된 인터페이스)로서 기존 SATA 인터페이스보다 6배 이상 빠르다.

'M.2 NVMe SSD'는 두께가 최대 3.73㎜(양면기준), 무게는 7g 미만으로 기존 2.5인치 규격의 SSD의 10분의 일 수준이다.

임의읽기 속도는 30만 IOPS(Input Output Per Second)로 기존의 SATA SSD(9만7000 IOPS)보다 3배 이상 빨라졌다. 소비전력 측면에서도 최신 초절전 회로규격을 적용해 대기모드에서 2밀리와트(㎽) 이하의 소비전력을 구현한다.

특히 512GB 모델은 삼성전자가 독자 개발한 컨트롤러를 탑재해 같은 M.2 규격의 기존 소비자용 SATA SSD보다도 4배 빠른 2260MB/s의 연속읽기 속도와 3배 빠른 1600MB/s의 연속쓰기 속도를 탑재했다.

백지호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전략마케팅팀 전무는 "NVMe SSD는 울트라슬림 PC를 더 빠르게, 얇은 배터리로도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게 한 제품"이라고 강조했다.

삼성전자의 'M.2 NVMe SSD'는 512GB, 256GB, 128GB 3개 모델로 공급된다. EP


ⓒ 이코노믹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