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이코노미 > 대양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푸틴, 브릭스 위기대응기금 협정 승인
180억달러 제공키로.
기사입력  2015/05/05 [12:21] 트위터 노출 : 0   이코노믹포스트

 

 


[이코노믹포스트=한지연기자]  러시아가 브릭스(BRICS·브라질·러시아·인도·중국·남아공 ) 5개국이 금융위기 등 유사시에 대비한 위기대응기금(CRA)을 설치하는 협정을 승인했다.

러시아 크렘린궁은 지난 2일(현지시간) 푸틴 대통령이 협정에 서명했다고 리아 노보스티 통신 등이 전했다.

브릭스 5개국 정상들은 지난해 7월 브라질 포르탈레자에서 제6차 정상회의를 열어 기금 설치 및 브릭스개발은행 설립에 합의했다.

이후 지난달 18일 회원국 중앙은행 총재들이 미국 워싱턴에서 설치 협정에 서명했다.

이 기금은 단기 유동성 리스크 등 금융위기로부터 회원국을 보호하고 회원국 간의 협력을 증진하기 위한 목적으로 알려졌고, 기금 중 중국이 410억 달러, 브라질·러시아·인도가 각각 180억 달러, 남아공이 50억 달러를 분담하기도 돼 있다.

우크라이나 사태로 루블화 환율 파동을 겪는 러시아는 이 기금을 국제통화기금(IMF)과 세계은행 (World Bank) 등 국제 금융기구의 대안으로 보고 있다.

한편 미국 주도의 IMF, WB 등에 맞서 회원국이 추진하는 브릭스개발은행도 빠르면 올해 말부터 운영될 예정이다.  EP


ⓒ 이코노믹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