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이코노미 > 경제일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CJ그룹, 임직원 2200여명 ‘공부방 건강한 여름나기’ 봉사 실시
기사입력  2016/07/22 [09:22] 트위터 노출 0 페이스북 확산 0   이코노믹포스트

 

▲   


[이코노믹포스트=한지연기자] 
CJ그룹이 공부방 아동·청소년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에 나서고 있다.

CJ그룹은 취약계층 아동·청소년을 지원하는 'CJ도너스캠프'를 통해 지난 6월말부터 22일까지 2200여 CJ 임직원들이 300개 공부방(지역아동센터)을 방문, 대청소를 하고 여름 별미를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CJ도너스캠프는 "미세먼지 등 공기오염 문제가 심각해지고, 식중독 등 위생환경에 대한 주의 또한 필요한 여름철을 맞아 공부방에서 지금 가장 필요한 활동 위주로 봉사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됐다"며 "평소 공부방 인력만으로는 쉽게 하기 힘든 묵은 먼지 및 미세 먼지, 위생을 위한 화장실과 주방의 곰팡이 제거를 집중적으로 실시했다"고 전했다.

공부방 규모에 따라 4명에서 8명의 CJ 임직원이 방문해 대청소를 한 후에는, CJ제일제당 식품을 활용한 시원한 냉면과 닭 강정 등 입맛을 돋우기 위한 여름별미를 제공하면서 공부방 아이들과 선생님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응원하는 시간을 가졌다.

CJ그룹 관계자는 "'CJ는 지속성, 비즈니스 연계, 임직원 참여'의 3대 사회공헌 원칙 아래 그룹 및 계열사 차원의 다양한 봉사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 "아동과 청소년의 여름 건강관리처럼 사회적 관심이 필요한 영역에서 지속적으로 봉사활동 및 나눔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CJ그룹은 이번 여름철 위생안전 봉사활동 외에도 명절 기간에는 명절밥상 봉사활동, 어린이날, 크리스마스에는 다양한 문화활동과 특식을 함께 즐기는 파티, 연말에는 김장을 함께 하고 만두, 떡갈비 등 음식을 만들어 제공하는 요리봉사를 진행하는 등 연중 각 시기에 맞게 공부방 아동 대상 임직원 봉사활동을 실천해오고 있다.  EP
 

ⓒ 이코노믹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