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공사 화폐박물관, ‘천사의 재능 메달 디자인전’ 개최

이석균 기자 | 기사입력 2021/03/11 [11:55]

조폐공사 화폐박물관, ‘천사의 재능 메달 디자인전’ 개최

이석균 기자 | 입력 : 2021/03/11 [11:55]
 

천사의 재능 디자인전 포스터. 사진=한국조폐공사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기자] 한국조폐공사(사장 반장식, www.komsco.com) 화폐박물관(대전 유성구 소재)은 오는 26일까지 특별전시실에서 서번트 증후군 아티스트의 ‘천사의 재능 메달 디자인전’을 개최한다.
 
서번트 증후군(Savant syndrome)은 자폐증이나 지적장애를 가진 사람이 기억, 음악, 미술 등 특정 분야에서 천재적인 재능을 발휘하는 현상을 말한다. 스티븐 윌셔, 핑리안과 같이 세계적 명성을 얻은 아티스트들도 있다.
 
이번 전시회에는 조폐공사가 발달장애인의 자립지원을 위해 추진한  ‘천사의 재능 별자리 메달’ 사업의 모티브가 된 원작과 메달이 함께 전시된다. 
 
‘천사의 재능 별자리 메달’은 서번트 증후군 아티스트가 12개의 별자리를 창의적으로 디자인한 작품을 제품화한 것이다. 앞면에는 황소자리 쌍둥이자리 등 12개의 별자리를, 뒷면에는 ‘우리는 언제나 당신을 비춥니다’라는 뜻의 ‘We always shine on You’ 글자를 새겼다. 
 
‘천사의 재능 별자리 메달’은 조폐공사 온라인 쇼핑몰(www.koreamint.com) 등에서 판매중으로, 판매금액의 5%는 서번트 증후군 아티스트의 일자리 창출과 교육 프로그램에 지원될 예정이다.
 
화폐박물관 이강원 차장은 “발달장애인들이 디자인한 ‘지갑속 아트메달’도 전시된다”며 “발달장애를 가지고 태어난 천사들의 특별한 재능을 볼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될 것”이고 말했다. 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조폐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