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해양진흥공사, 한국형 선주사업 시범사업 추진

이석균 부장 | 기사입력 2021/04/16 [16:54]

한국해양진흥공사, 한국형 선주사업 시범사업 추진

이석균 부장 | 입력 : 2021/04/16 [16:54]
 

사진=한국해양진흥공사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부장] 한국해양진흥공사(사장 황호선)는 추진 중인 한국형 선주사업의 본격 시행에 앞서 시범사업을 시행한다.
 
공사는 현재 한국형 선주사업에 대한 사업 추진 타당성 및 구체적 지원방안 등을 수립하기 위해 용역검토 중에 있다. 이번 시범사업은 용역추진과 병행하여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앞서 사업 방향성 등을  모색하기 위해 시행하는 것으로, 선박펀드 구조를 활용하여 해운사가 보유한 선박을 매입 후 해운사에 BBC 형태로 임대 공급하는 방식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공사의 현행 Sale & Lease-back 프로그램(해운사가 보유한 선박을 매입 후 BBCHP로 재임대)에서 BBCHP가 아닌 BBC형태로 확대하여 추진하는 본 사업을 통하여 해운사는 추가 유동성을 확보하면서 경쟁력 있는 리스료로 선박을 안정적으로 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공사는 시범사업 및 용역검토 의견 등을 토대로 본격적인 사업을 개시할 계획이다.
   
신청기간은 4월 14일부터 4월 28일까지이며 신청 건에 대하여 내부 검토 후 대상선박을 선정할 예정이다. 지원자격, 지원 내용을 포함한 구체적인 접수방법은 한국해양진흥공사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www.kobc.or.kr) 확인할 수 있다. EP
 
lsg@economicpost.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해양진흥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