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펫 커뮤니티 서비스 'O모O모' 제공

이석균 부장 | 기사입력 2022/12/01 [05:00]

삼성화재, 펫 커뮤니티 서비스 'O모O모' 제공

이석균 부장 | 입력 : 2022/12/01 [05:00]
 

펫 커뮤니티. 사진=삼성화재

 

[이코노믹포스트=이석균 부장] 삼성화재(사장 홍원학)는 캐릭터로 즐기는 펫 커뮤니티 서비스 'O모O모(오모오모)'를 제공한다고 1일 밝혔다.
 
세로로 보면 '멍멍'이라는 뜻의 'O모O모'는 반려인들과 예비 반려인들을 위한 정보 공유 커뮤니티 서비스다. 이 서비스는 '내가 나의 반려동물이 되어 반려동물의 세상에서 살아간다'는 컨셉으로 메타버스 기술을 활용해 만들어졌다.
 
'O모O모' 서비스는 출시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 10월 28일부터 진행한 사전 예약 캠페인에는 한 달 간 약 15만 명이 참여했다.
 
11월 28일 정식 오픈한 'O모O모'는 앱 출시 이틀 만에 구글 플레이스토어 소셜 부문 인기 앱 1위에 등극할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 서비스는 반려동물에 관심있는 사람 누구나 'O모O모' 모바일 앱만 설치하면 이용 가능하다. 펫 커뮤니티 서비스 'O모O모'에서는 나만의 귀여운 반려동물 캐릭터를 만들어 앱 내 다양한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본격적인 서비스는 펫 캐릭터를 생성하는 것으로 시작된다. 이용자들은 44종의 견종 또는 묘종 중에서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얼굴형과 무늬, 털색 등 세부항목까지 설정하면 나만의 귀여운 펫 캐릭터가 만들어진다.
 
'O모O모'의 핵심은 커뮤니티 공간이다. 이 곳에서 이용자들은 글과 사진, 동영상 등으로 반려동물의 일상과 리뷰, 노하우를 생생하게 나눌 수 있다.
 
메인 광장에서는 나만의 반려동물 아바타를 움직여 다른 이용자들의 펫 캐릭터를 만날 수 있다. 캐릭터들이 가까워지면 친구 맺기와 실시간 채팅이 가능해진다.
 
메인 광장은 이용자간 의사소통의 공간이면서 각각의 공간을 연결하는 중심 역할을 한다. 이용자들은 메인 광장을 통해 커뮤니티, 마이홈, 미니게임 등 원하는 공간으로 이동할 수 있다.
 
마켓은 반려동물과 관련된 상품과 숙박, 보험 등을 제공하는 회사와 만날 수 있는 공간이다. 마켓을 이용하면  'O모O모'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구매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성장하는 반려동물 시장에서 반려인과 예비 반려인을 위한 소통의 공간을 마련하고자 했다"며 "캐릭터가 되어 활동하는 즐거움, 지식이 모이는 유익함이 함께 공존하는 새로운 반려동물 커뮤니티로 자리매김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EP
 
lsg@economicpost.co.kr
이코노믹포스트 이석균 부장입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